Profile
happitory

2020.07.28

국내

[연합뉴스] 청각장애인 관객이 '손으로 말한' 사연, 무대서 연극이 되다

조회 수 87 추천 수 0

즉흥연극 '나의 이야기 극장'…관객 수어통역 내용 배우들이 연기로 구현

코로나19에 화상회의 프로그램 이용 '원거리 관객'과도 실시간 소통


AKR20200726049400004_01_i_P4.jpg

(서울=연합뉴스) 김치연 기자 = "아버지가 돌아가시고 치매 어머니를 혼자 2년째 모시고 있어요. 어머니를 정말 사랑하지만 가끔은 너무 힘들어요."

 

지난 26일 서울 대학로 이음아트홀. 연극 '나의 이야기 극장' 관객인 청각장애인 고근인(55)씨는 대학로에서 멀리 떨어진 인천 청언성당에서 화상회의 프로그램 카메라에 대고 다소 어눌한 말투로 수어와 함께 천천히 자신의 이야기를 풀어놓았다.

 

고등학생 때부터 청력이 손상되기 시작한 고씨는 인공와우 수술을 한 청각장애인이다. 그는 자신의 이야기를 털어놓다가 감정이 북받친 듯 양손으로 얼굴을 감싸고 울음을 터뜨렸다.

 

관객인 고씨가 손으로 털어놓은 사연은 곧 연극 그 자체가 됐다.

 

이 공연에는 이음아트홀을 찾아온 관객 10여명이 있었고, 멀리 떨어진 인천 청언성당과 주안수어교회에서도 고씨를 비롯한 청각장애인과 비장애인 관객 50여명이 따로 앉아 화상회의 프로그램으로 공연에 참여했다.

 

인천에 있는 고씨가 카메라 앞에서 수어통역가와 함께 사연을 이야기하면, 공연장에 설치된 스크린을 통해 현장에 있는 진행자 겸 연출자가 화면 너머 관객과 소통하며 대화를 하나의 이야기로 발전시켰다.

 

사연이 끝나자 무대 위에 있던 배우들이 이를 토대로 한 연기를 시작했다. 현장에 오지 못한 관객들은 유튜브 생중계를 통해 무대 위 공연을 관람했다.

 

치매 환자인 어머니를 2년째 홀로 모시면서 매일 반복되는 일상에 가끔은 참을 수 없을 정도로 힘이 든다는 고씨의 사연은 수어 통역을 거쳐 무대 위 배우들의 열연을 통해 하나의 '작품'으로 다시 태어났다.


AKR20200726049400004_02_i_P4.jpg


즉흥연극 '나의 이야기 극장'은 소외계층과 사회적 약자를 위한 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사단법인 행복공장과 즉흥연극 전문극단인 '연극공간 해'가 청각장애인과 비장애인을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부득이하게 현장 관람 인원수를 제한하게 되면서 올해 처음으로 관객과의 소통에 화상회의 프로그램을 이용했다.

 

이번 공연은 비장애인과 청각장애인 관객 간 수어 통역을 거쳐야 하는 어려움과 화상회의 프로그램을 사용하는 기술적 문제까지 더해져 기존 현장 중심의 연극보다 진행에 어려움이 컸다. 그러나 무대 위 감동을 전달하기에는 부족함이 없었다.

 

1시간 30분가량 이어진 공연에서는 고씨 등 관객 4명의 이야기가 연극으로 꾸며졌다.

 

작품의 일부분을 담당한 고씨는 10여분간 이어진 배우들의 연기를 보고 진행자가 소감을 묻자 "정말 잘 봤다""내 이야기가 연극으로 펼쳐지는 걸 보니 마음속에 있던 응어리가 조금은 풀어진 것 같다"고 말했다. 고씨는 청각장애인들이 진동이나 빛을 통해 소리를 간접 경험할 수 있도록 특수 제작된 '사운드볼'을 이용해 자신의 사연이 무대에서 배우들의 연기로 구현되는 모습을 지켜봤다.

 

이날 현장에서 연극을 관람한 임모(50)씨는 "5월 공연은 온라인으로 봤는데 이번에 공연장에 와서 직접 보니 더 좋았다""감동적이었다"고 말했다.

 

노지향 연출가는 27"코로나19 사태로 인해 관객을 현장에 많이 모실 수 없어 화상회의 프로그램의 힘을 빌려 연극을 진행했다""기술적으로 신경 써야 할 부분도 많고 인력도 더 많이 필요했지만 이렇게라도 공연을 진행할 수 있어 다행"이라고 했다.

 

이날 공연은 행복공장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됐으며 삼성전자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후원으로 관람료 없이 무료로 진행됐다.

 

'나의 이야기 극장'은 내달 22일에도 같은 형식으로 이음아트홀에서 공연된다.


AKR20200726049400004_03_i_P4.jpg


출처: https://www.yna.co.kr/view/AKR20200726049400004

Profile
26
Lv

0개의 댓글

국내
[2020 명상, 서울 ON] 현대의 한국 명상 코로나 시대, 한국인의 명상

" target=""> " target=""> " target=""> 아쉽게도 무문관 프로그램을 진행하지 못했지만 금강스님의 명상 관련 인터뷰를 행복공...

국내
[KBS 1 Radio] 함께하는 세상_ 2020 국정감사 이슈분석 등

KBS1 라디오(FM: 97.3) [함께하는 세상] □ 방송일시: 2020년 8월 29일 (토요일) □ 진행: 변우영 □ 컴퓨터 링크: http://vertical....

국내
[연합뉴스] 청각장애인 관객이 '손으로 말한' 사연, 무대서 연극이 되다

즉흥연극 '나의 이야기 극장'…관객 수어통역 내용 배우들이 연기로 구현코로나19에 화상회의 프로그램 이용 '원거리 관객'과도 실...

국내
[연합뉴스] 청각장애인 관객의 수어가 바로 연극으로…대학로서 26일 공연

(서울=연합뉴스) 김치연 기자 = 청각장애인 관객이 수어로 말하는 이야기가 즉석에서 무대 위 연극으로 펼쳐지는 이색공연이 열...

국내
[문화뉴스] '나의 이야기 극장'...청각장애인 관객의 이야기를 즉흥연극으로!

대학로서 26일 공연 청각장애인 관객이 수어로 말하는 이야기가 즉석에서 무대위로 펼쳐지는 '즉흥연극' 코로나19로 유튜브 채널 ...

[SBS 지역방송 - G1 강원민방] "당신의 이야기가 연극이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연극이 됩니다" [앵커] 이번에는 특별한 연극 하나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배우 대신 관객이 주인공인 연극 '...

국내
[연합뉴스] "내 인생이 바로 무대에서 재현" 홍천서 즉흥 연극 눈길

홍천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 '나의 이야기 극장'[촬영 이상학] 30일 강원 홍천군 문화예술회관에 차려진 연극 무대에 이모(89)할...

[홍천인터넷신문] 즉흥연극 '나의 이야기 극장' 6월30일 공연

연극공간-해와 (사)행복공장은 오는 6월30일 오후 2시 홍천문화예술회관에서 즉흥연극인 나의 이야기 극장을 공연한다. 이번 공연...

국내
[연합뉴스] '관객 이야기가 바로 연극'…홍천서 30일 즉흥 공연

장애인·비장애인 대상 온·오프라인 동시 공연 24일 홍천군에 따르면 즉흥 연극 전문극단인 '연극공간 해'와 사단법인 행복공장이 ...

행복공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