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이틀간의 에니어그램 워크숍에 참가한 조장희라고 합니다.

어머니와 지인분과 함께 참석했는데, 참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어머니와 나는 다르다고 생각하면서도

이해하지는 않고 저와 다른 어머니를 저와 같게 만들려고 애쓰곤 했습니다.

내가 맞는거니까 나처럼.

 

에니어그램을 배운 이틀은,

어머니를 이해하고 스스로를 더욱 깊게 탐구해 볼 수 있는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자리를 마련해 주신 행복공장과

좋은 가르침을 주신 황지연 신부님과 이안숙 선생님

그리고 함께 공부한 참가자 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고맙습니다^^*

  • profile
    우리 반야지 슨상~^^
    그랬구나~ 맞아. 어머니는 세상에서 가장 가까울수도, 서로 이해못하면 가장 먼 사이가 되지. 심화과정때도 와. 함께해서 좋았다우~~
    sherr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7 핸폰에 insight tim... (1)   놀이 2012.04.11 8395
66 요즘 백수인지라 일주... (1)   박영대 2012.03.27 8658
65 안녕하세요. 행복공장... (1)   소명 2012.03.18 8336
64 친구들, 안녕~ ! &nb... (2)   들풀 2012.02.07 8489
63   안녕하세요&n... (2)   도반능 2012.01.12 8795
62 안녕하세요~ 지난해 ... (1)   네티네티 2012.01.10 7295
61 안녕하세요, 들풀입니다... (2)   들풀 2011.12.18 8492
60 안녕하세요? 저는 행... (1)   날으는점돌이 2011.11.24 7426
59 봉봉 봉 봉 부우우우... (1)   봉봉 2011.10.20 8551
58 지난 달과 지난 주말... (2)   최종열 2011.10.18 8740
57 에니어 그램 기초 프... (2)   백곰 2011.09.27 8318
56 하트에니어그램 센터 ...   오케이 2011.09.14 5306
고맙습니다. (1)   반야지 2011.07.11 8573
54 행복공장 화이팅! (2)   무흘정미 2011.04.24 9001
53 행복공장 집들이 다녀왔어요. (1)   나무 2011.04.18 8779
© k2s0o1d6e0s8i2g7n. ALL RIGHTS RESERVED.